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용인시,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지자체 ‘대상’

기사승인 2020.11.12  23:54:46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19 신속 대응 ? 소셜캐릭터 활용 시민 소통 강화 …2년 연속 수상

용인시는 지난 11일 서울시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13회 대한민국 소셜미디어대상’에서 기초지방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사)한국인터넷소통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한 이 행사는 공공기관과 기업의 인터넷 ? 소셜 소통지수 등 SNS 활용 현황을 평가해 우수기관에 상을 수여하는 것이다.

시는 소통지수와 콘텐츠 경쟁력지수, 운영성 평가 등 전반적 분야에서 고르게 좋은 점수를 받아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대상을 받았다.

특히 시민과 적극 소통하기 위해 소셜캐릭터를 비롯한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한 점과 시민들이 코로나19 위기에 대응하도록 확진자 발생 현황 등을 블로그와 SNS 채널을 통해 신속 제공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시민들이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도록 ‘올바른 마스크 착용과 버리기’,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단계’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우수한 평을 받았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정보통신 기술의 발전으로 SNS의 영향력이 커진데 이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으면서 시민들과 비대면으로 소통할 수 있는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SNS를 적극 활용해 시민들과 공감할 수 있는 친근한 정책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백 시장은 코로나19 위기가 시작된 지난 2월부터 화요일마다 페이스북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40회에 걸쳐 시의 코로나19 대응 현황을 신속하게 공유해왔다.

이 자리에선 댓글로 올라오는 시민들의 질문에 즉시 응답하면서 코로나19 위기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도록 노력했다.

이와 별개로 시는 페이스북 메시지와 카카오플러스 친구 1:1 대화로 시민들의 불편사항을 해결하는 ‘척척 SNS 민원창구’를 연중 운영하고 있다.

올해 시민들의 민원 5927건에 대응했으며 백 시장은 직접 현장에 나가 불편사항을 확인하고 개선 여부까지 세심히 살피고 있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