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산시, 매월 마지막 목요일 공직자 헌혈행사

기사승인 2021.07.28  20:44:34

공유
default_news_ad1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늘 29일부터 매월 마지막 주 목요일을 2021년 하반기 “오산시 공직자 사랑나눔 헌혈 행사” 기간으로 운영한다고 전했다.

헌혈 행사는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에서 헌혈버스를 운영하고 오산시 공무원과 헌혈하고자 방문하는 모든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지며,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에서는 헌혈자들이 안심하고 헌혈에 참여할 수 있도록 헌혈버스 소독과 함께 채혈자에 대한 개인 위생관리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감염병 차단을 철저히 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헌혈량이 감소하는 추세로 오산시는 부족한 혈액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공직사회가 모범을 보여야 한다는 생각으로 2020년부터 매월 지속적으로 헌혈 행사를 추진해오고 있다.

2020년에는 600명이 넘은 인원이 헌혈에 동참하였으며 2021년 상반기에도 250여명이 헌혈에 동참으로써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혈액수급 위기 극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러한 혈액사업 발전에 공헌한 공로를 인정하여 대한적십자사에서는 2020년 10월 27일 오산시에 대한적십자사 회장의 감사패를 수여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헌혈자가 감소해 혈액 수급이 부족한 상황이므로 모두가 한마음으로 헌혈에 동참해 수혈이 필요한 환자들의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도록 오산시 공직자와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