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수원시, ‘2021 생활안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 선정

기사승인 2021.11.05  20:44:49

공유
default_news_ad1

- 우만주공3단지에 행동유도 디자인 활용한 대피안전시스템 등 설치

   

수원시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 생활안전 공공 디자인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3억 원을 지원받는다.

수원시는 ‘재난대비 안전 디자인 개발’ 유형에 ‘화재로부터 안전한 아파트 만들기, 4Safety(세이프티)’를 응모해 대상지로 선정됐다.

수원시는 지원받는 사업비 3억 원을 투입해 내년 2월까지 우만주공3단지(팔달구)를 ‘화재가 발생했을 때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는 아파트’로 만든다. 지난 1일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을 약속했다.

우만주공3단지에는 어둠 속 탈출을 돕는 ‘행동 유도 디자인’과 같은 대피유도시스템과 안전 알람, 화재 예방·대피 안내 안전 사인 등을 설치한다. 또 화재 대비 용품과 안전키트 등을 배치하고, 주민들을 대상으로 ‘일상에서 화재 안전 점검’을 독려하는 안전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우리 시는 전체 주택 중 공동주택 비율이 60% 이상”이라며 “아파트에 화재가 발생하면 인명 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안전 디자인 개발이 꼭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사업으로 행동 유도 디자인을 활용해 신속하게 주민들이 대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며 “화재 안전 디자인 매뉴얼을 제작하는 등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용석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