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산시, ‘청년하이축제’ 25일 온라인 개최

기사승인 2021.09.16  22:55:43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로 지친 청년 모두 모여라”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는 25일 제2회 청년의 날을 기념하고 코로나 19로 지치고 힘든 청년들을 응원하고자 「제1회 오산 청년 하이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청년 축제는 청년협의체 축제기획분과 청년들이 그동안 수많은 회의와 의견을 반영하여 직접 기획하여 운영할 예정으로 청년들을 만나 인사하는 “Hi~” 와 청년들의 위상을 높이자는 뜻으로 “High”를 반영하여 “오산 청년 하이 축제”라는 명칭으로 진행된다. 1부 나눔과 즐김, 2부, 소통과 공감, 3부 EDM 축제 주제 분야로 나누어져 있으며,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사전 신청 예약을 받아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1부는 ‘현재의 청년이 미래의 청년에게’ 라는 프로그램으로 현재의 청년이 하리보 비누만들기 과정을 진행하고 만든 비누를 고3 청소년들에게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이 밖에도 혼밥&혼술러들을 위한 나만의 잔·무드등 만들기 과정 및 홍대에서만 볼 수 있었던 스탠드 업 코미디 공연도 진행된다.

2부에서는 ‘시장님과 토크콘서트 및 보이는 라디오 고민대회’로 청년들의 이야기를 듣고 공감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이 마련되며, 3부는 SKT 메타버스 앱 ifland 가상공간에서 EDM DJ 들의 EDM 축제가 이루어진다.

가상의 공간에서 본인의 캐릭터를 설정하여 같은 공간에서 같은 음악을 듣고 즐길 수 있도록 DJ JUNCOCO, SEFO, GUNNER, CREAM 등 유명 DJ들이 참여해 메타버스라는 가상공간에서 새로운 경험을 공유한다.

자세한 일정 및 신청은 온라인 「오산청년.kr」 사이트 또는 QR코드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사전신청은 이 달 22일까지 받는다. 또한 오산시 캐릭터인 까산이를 이용한 게임부터 다양한 해시태그 이벤트도 펼쳐질 예정이다.

곽상욱 시장은 “청년기본법에서 정한 청년의 날은 진심으로 의미가 있는 날이며, 코로나19로 특히 힘든 시기를 보내는 청년들이 축제 당일만큼은 모든 걸 내려놓고 즐기는 날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용석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