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기필 마스터즈 시리즈III – 베토벤교향곡 9번>

기사승인 2024.06.13  20:12:07

공유
default_news_ad1

- 경기필, 경기아트센터 재단 출범 20주년 기념 공연에서 김선욱 지휘로 베토벤교향곡 9번 연주

▲ 김선욱 지휘자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6월 21일(금) 경기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경기아트센터 출범 20주년 페스티벌의 일환으로 ‘경기필 마스터즈 시리즈 III – 베토벤 교향곡 9번’을 공연한다. 

이번 공연에서는 김선욱 예술감독의 지휘로 베토벤 교향곡 9번 ‘합창’을 연주한다. 소프라노 황수미, 메조소프라노 김정미, 테너 손지훈, 바리톤 양준모, 고양시립합창단과 서울모테트합창단이 무대에 오른다. 

베토벤 교향곡 9번은 환희와 인류애의 메시지를 담고 있는 작품이다. 4악장에 독일의 시인 실러의 시에 곡을 붙인 합창이 나오는 까닭에 ‘합창’이란 부제가 붙었다.

작곡가 베토벤이 완성해낸 마지막 교향곡이자 오랜 세월에 걸쳐 작곡된 최고의 역작이다. 베토벤이 ‘합창’ 교향곡을 완성해낸 것은 그의 나이 53세 때인 1824년 2월의 일이지만 이 교향곡은 이미 1812년경부터 구상되었고, 실러의 ‘환희에 붙여’ 송가에 곡을 붙이려 생각한 것은 그가 고향 본을 떠나 빈으로 가기 이전부터였으니 베토벤은 교향곡 제9번을 30년 이상이나 구상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베토벤 교향곡 9번은 보통 연말에 연주되지만 200년 전 초연 때는 5월에 연주됐다. 특히 올해 초연 200주년을 맞아 세계 각국에서 다양한 기념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김선욱 지휘자는 “많은 사람이 다 같이 ‘합창’하려면 마음이 맞아야 한다. 마스터즈 시리즈 III은 베토벤 교향곡 9번이 가지고 있는 힘과 메시지를 빌려 재단법인 출범 20주년을 기념하고 노래한다.”고 말했다. 

■ 공연 개요 

 - 일시 및 장소 : 6월 21일(금) 오후7:30 경기아트센터 대극장
 - 지    휘 : 김선욱
 - 협    연 : 소프라노 황수미, 메조소프라노 김정미, 테너 손지훈, 바리톤 양준모 
 - 연    주 : 고양시립합창단, 서울모테트합창단,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 
 - 공연시간 : 90분 
 - 티켓가격 : 3만원~7만원
 - 문    의 : 031-230-3324

■ 프로그램

베토벤 교향곡 9번 d단조, 작품125 ‘합창’
L. v. Beethoven, Symphony No.9 in d minor, Op.125, ‘Choral’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